logo

한국어

정보제공

물류 업계 소식 / Logistics News



정부가 2025년까지 LNG추진선박 100척(공공 30척·민간 70척)을 도입한다는 청사진을 내놓았다. 공공과 민간부문에서 LNG추진선박 시범 도입을 추진하는 한편, 인센티브 확대와 법·제도 정비 등을 통해 국내 LNG추진선박 도입 활성화 기반을 마련하겠다는 계획이다.

정부는 17일 정부 서울청사에서 김동연 경제부총리 주재로 ‘제7차 경제관계장관회의’를 개최하고, ‘액화천연가스(LNG) 추진선박 연관 산업 활성화 방안’을 확정했다.

이번 활성화 방안은 ‘LNG추진선박 산업을 선도하는 친환경 해양국가로의 도약’을 비전으로 설정됐다. 이를 위해  정부는 ▲LNG 추진선 도입 활성화 ▲LNG 추진선 건조 역량강화 ▲LNG 추진선 운영 기반구축 ▲국제 협력 네트워크 확대 등 4대 추진 전략을 세웠다.

 
▲ LNG추진선박 연관산업 활성화 방안 추진전략(자료: 기획재정부)


국내 첫 LNG추진 외항선 8월 발주

정부는 민간의 LNG 추진선 도입 마중물 역할을 위해 공공부문 LNG추진선박 추가 도입을 내년까지 추진한다. 시범 도입된 관공선의 경제성과 환경성 평가 후 결과에 따라 추가 도입 여부를 검토할 방침이다.

또 지자체의 LNG추진선박 도입 활성화를 유도하기 위해 지자체 관공선 신조 시 국내 기업이 개발한 LNG 기자재 탑재를 올해부터 지원한다.

오는 8월에는 주요 화주·선사·조선사 등과 협력해 국내 최초 LNG 추진 외항선을 발주할 예정이다. 현재 검토 중인 선박은 20만t급 벌크선 2척이며, 한국과 호주 노선을 운항할 예정이다.

포스코(18만t급 벌크선), 남동발전(8만t급 벌크선) 등이 검토 중인 LNG추진선박 도입을 원활히 추진하기 위한 국제협력, 타당성 검토 등도 지원한다. 이밖에 미세먼지 배출이 큰 예인선을 대상으로 LNG추진선박 전환을 유도할 예정이다.

LNG추진선박 도입을 위한 인센티브도 확대된다. 정부는 올해 7월 설립 예정인 해양진흥공사를 통해 선박 건조 시 이자율·보증료율 인하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연안여객선 현대화 펀드 및 연안 선박 이차보전 지원 대상 선박 선정 시 LNG추진선박에 인센티브(가점)를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노후 외항 선박(선령 20년 이상)을 친환경 선박으로 대체 시 선가의 약 10%의 보조금을 지원하고 연안 LNG 추진선의 취득세도 감면한다.

항만 내 벙커링인프라 단계적으로 구축

LNG 수요를 고려한 항만 내 LNG벙커링 인프라 구축도 이뤄진다. 정부는 올해 8월까지 ‘LNG벙커링 기반 구축’과 관련한 중장기 로드맵을 올해 9월까지 수립하고, 2025년까지 부산·울산·광양·인천·평택항 등에 벙커링 터미널을 단계적으로 구축할 계획이다.

부산·울산항은 신규 벙커링 터미널을 건설하고, 광양·인천·평택항은 기존 LNG 기지를 보완해 벙커링 시설로 활용한다. 부산신항은 LNG벙커링 인프라 입지 선정 후 민자 유치 등을 통해 시설 구축을 추진한다.

가스공사의 LNG벙커링 인프라 투자 등을 통해 초기 LNG벙커링 시장 활성화도 유도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2019년까지 가스공사 통영기지에 LNG 선적설비 구축 및 벙커링이 가능한 소형 LNG운반선 건조를 완료한다.

아울러 ‘도시가스사업법’에 ‘선박용 천연가스사업(가칭)’을 신설하고, 선도적 인프라 투자를 통해 초기 액화천연가스 벙커링 시장 활성화를 유도할 계획이다.


 
▲ 자료: 기획재정부


싱가포르·유럽 등 주요 선도국과 협력체계 구축

국내 산업계에 유리한 국제 여건 조성을 위해 국제해사기구(IMO) 등 관련 국제기구에 적극 대응하고 유럽, 싱가포르 등 주요 선도국과의 다각적 협력체계도 구축해 나간다.

정부는 현재 IMO에서 논의 중인 LNG추진선박 관련 안전기준(IGF Code) 개정 논의에 적극 참여, 국내 산업계 입장을 반영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포스코가 개발한 LNG 연료탱크 신소재인 고망간강이 국제 안전기준(IGF Code)에 등재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국제 LNG 네트워크를 주도하고 있는 싱가포르와의 정책 노하우 공유 등을 위한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국제 LNG 벙커링 네트워크를 주도해 국제 공동 LNG 벙커링 기준 및 절차, 비상 매뉴얼 보고서 등을 개발해 나갈 계획이다.

이밖에 핵심기술개발, 국제표준화 지원 등을 강화하는 한편, 국내 친환경기자재 업체 ‘운행실적(Track-Record)’ 확보를 지원하기 위한 실증사업도 신규로 추진한다.

정부는 ▲국내 LNG추진선 100척 도입 ▲중대형 LNG선 세계시장 점유율 70% 달성 ▲LNG벙커링 인프라 구축 항만 5개 확보 등을 2025년까지 달성한다는 목표다. 이를 통해 2025년까지 13조5000억원 규모의 해양신산업이 창출될 것으로 기대했다.

해양수산부 김영춘 장관은 “이번 계획은 해운·조선 상생 성장을 위한 핵심 추진 과제로, LNG 추진선박 관련 산업이 침체돼 있는 우리 해양산업의 새로운 돌파구가 되길 기대한다”며, “이번에 마련된 계획이 원활히 추진되고 LNG 벙커링 등 관련 신산업이 조기에 정착될 수 있도록 산업부 등 관계부처와 함께 이후 추진상황을 면밀히 점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01 파죽지세 中 광저우, 두달 연속 부산항 꺾고 세계 5위行 D.H.Choi 2018.05.28 0
600 ‘미국발 이란 제재 부활’ 해운업계 긴장 - 머스크·MSC 이란 운항 중단 D.H.Choi 2018.05.24 0
599 머스크라인, 1Q 매출액 37%↑…함부르크수드 인수효과 D.H.Choi 2018.05.23 0
» 정부, 2025년까지 LNG추진선박 100척 도입 D.H.Choi 2018.05.21 0
597 국적선사 해운재건 본격화 - 신항 선석 확보로 경쟁력 강화 D.H.Choi 2018.05.15 0
596 동서기간항로 물동량 산뜻한 출발…CMA CGM 1위 도약 D.H.Choi 2018.05.08 6
595 수출입 물류분쟁 ‘A부터 Z까지’ 알아가세요 - 무협, ‘국제 물류 분쟁사례와 대응방안 설명회’ 개최 D.H.Choi 2018.05.02 1
594 부산항 ‘컨’ 운송기사 고질적 민원 해결된다 - BPA, 선사·터미널·운송기사와 긴급대책회의 개최 D.H.Choi 2018.04.30 0
593 대우조선해양, 인도네시아 잠수함 성공리에 인도 - 인도네시아 국방부로부터 수주한 3척 중 2번함도 성공적 건조 완료 D.H.Choi 2018.04.26 3
592 “해운 재건 5개년 계획, 직접지원으로 선사 자산 보호” - KMI, 역대 산업 지원책 중 가장 진일보 D.H.Choi 2018.04.25 0
591 싱가포르 해상서 초대형가스선·유조선 충돌 D.H.Choi 2018.04.24 0
590 근해컨선사 외형성장 ‘견실’ 수익성은 ‘희비교차’ D.H.Choi 2018.04.23 0
589 국적 초대형선 도입 전략이 성공하려면 D.H.Choi 2018.04.19 0
588 중국정부 내달 1일 증치세 인하 제조업 육성전략 본격화 D.H.Choi 2018.04.18 0
587 오션얼라이언스, 부산-홍해 컨테이너항로 강화 4월1일부로 서비스 개편…41개 서비스에 컨선 331척 투입 D.H.Choi 2018.04.17 0
586 강화되는 美 보호무역에 골병드는 물류업계 세탁기 이어 철강까지 세이프가드로 지목 美 관세폭탄 예고에 밀어내기 물량 급증 D.H.Choi 2018.02.26 2
585 부산항 1월 물동량 168.7만TEU…2.4%↑ - 신항 성장곡선 북항 보합 D.H.Choi 2018.02.23 0
584 세계 10대 항만 지난해 모두 플러스 성장 - 중국 항만 7곳 포진…부산항 5위 도약 미뤄져 D.H.Choi 2018.02.12 8
583 삼성중공업, 亞 선주로부터 8200억 규모 컨선 8척 수주 D.H.Choi 2018.02.12 0
582 대우조선해양, 미주서 4000억 규모 LNG선 2척 수주 - 2020년 상반기까지 선주측에 인도 D.H.Choi 2018.02.08 1